中 후베이 코로나19 신규 확진 1천843명

이연숙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6 08:36:51
  • -
  • +
  • 인쇄
증가세 사흘째 둔화
▲ 14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경증 환자 격리치료 야전병원. 연합뉴스 제공

 

중국 후베이(湖北)성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하루 만에 다시 1천843명 늘었으며 사망자는 139명 증가했다.

후베이성 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15일 하루 동안 임상진단 병례 888명을 포함한 신규 환자는 1천843명이라고 16일 밝혔다. 이 가운데 코로나19 발원지 우한(武漢)의 환자 수가 1천548명이다.

후베이성의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12일 핵산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오지 않아도 임상 소견과 폐 컴퓨터단층촬영으로 임상 진단한 환자를 확진자로 처음 분류해 환자가 폭증한 이래 사흘째 증가세가 둔화했다. 

전날 사망한 환자는 139명이며 이 중 우한시에서 110명이 숨졌다.

전날 밤 12시 현재 후베이성의 누적 환자는 5만6천249명으로 늘어났는데 우한시의 환자가 3만9천462명을 차지했다.

후베이의 누적 사망자는 우한 1천233명을 포함해 1천596명이다.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인 환자는 3만9천447명으로 이 중 중증이 8천439명, 위중이 1천957명이다. 이밖에 의학관찰을 받는 사람은 7만4천261명이다.

국가위생건강위원회의 통계가 발표되면 중국 전역의 확진 환자는 7만명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아시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연숙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종교

+

오피니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