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목소리가..' 10개국 수출… 미국 지상파 파일럿 제작완료

김재성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0 16:55:38
  • -
  • +
  • 인쇄

▲ 너의 목소리가 보여. 엠넷 제공

 

엠넷은 음악 예능 '너의 목소리가 보여'가 10개국에 포맷을 수출하며 세계적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2015년 처음 선보인 '너의 목소리가 보여'는 국내에서 시즌6까지 제작되며 꾸준한 인기를 얻은 프로그램이다. 직업과 나이, 노래 실력을 숨긴 미스터리 싱어 그룹에서 몇 가지 단서만으로 실력자와 음치를 가려내는 포맷이다.

이 프로그램은 인도네시아, 불가리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루마니아, 슬로바키아 등 10개국에 수출됐으며 현재도 여러 나라에서 사업이 논의 중이라고 한다.

2016년에는 국제 에미상 예능부문 후보작에 선정됐으며, 태국에서는 유명 제작사이자 지상파 채널인 워크포인트에서 태국판 '너의 목소리가 보여'가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또 지난해 말에는 미국 지상파 폭스(FOX)에서 파일럿 제작이 완료됐다. 미국판 '너의 목소리가 보여' 파일럿 MC는 한국계 할리우드 배우 켄 정이 맡았다.

'너의 목소리가 보여'를 기획한 이선영 CP는 "그동안 포맷을 수출한 여러 국가에서 진행하는 '너의 목소리가 보여' 녹화에 참여해왔다"며 "켄 정이 MC를 맡고 로빈 시크가 초대가수인 미국 녹화까지 보고 나니 프로그램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성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종교

+

오피니언

+